favorites of q23vdg | sa.yona.la ヘルプ | タグ一覧 | アカウント登録 | ログイン

favorites of q23vdgall replies to q23vdgfavorites of q23vdg

수학

返信

오늘 내일 밤 새면서 새벽을 지새면서 수학 문제를 풀어야지.

수학이 그렇게 싫은 건 아니다. 풀다 보면 시간도 잘가고, 제법 재미있을 때도 있고.


하지만 재미가 없다. 이야기가 없으니까.

投稿者 ws2sp6 | 返信 (0)

만세!

返信

드디어 방청소를 끝냈다.

아아 진짜 기쁘다.


겨우 바구니 하나로 이렇게 간단히 해결될 줄이야...

投稿者 ws2sp6 | 返信 (0)

으음

返信

어쩌다 벌인 서랍 정리도 이제 슬슬 끝마치는 중이고.

오늘 중에 청소 다 할 수 있겠다.

投稿者 ws2sp6 | 返信 (0)

어이쿠

返信

버릴 책은 내놓고

쓸 책은 다시 종류별로 분리하고.


그 다음에 필요한 게 뭐지...

投稿者 ws2sp6 | 返信 (0)

앞으로 해야할 것

返信

우선 순위 우선 실천

정리 정화

자신에게 엄격하고 타인에게는 관대하기

홀로서기

投稿者 ws2sp6 | 返信 (0)

일단은 방청소부터

返信

먼저 청소 좀 해야겠다.

내 눈에는 딱히 미친놈처럼은 보이지는 않지만

그래도 정리를 하면 머릿속도 차분해질 것 같다.

投稿者 ws2sp6 | 返信 (0)

이제 어디로 갈까

返信

학교를 자퇴하고 드디어 검정고시를 봤다.

이제 돌아갈 곳은 없다, 싶었다. 묶이지 않았다는 게 이렇게 아득할 줄은 몰랐다.

어디로 발을 디뎌야 좋을까.

投稿者 ws2sp6 | 返信 (0)

namida no iro

返信

눈물의 색도 몰랐어

당신을 만나기 전의 나는


곁에 있는 것만으로도

눈물이 나는 것

몰랐었지


싸웠던 밤에도

당신이 좋았어

좋아서 웃지 못했어


솔직해 지지 못해서

어디에도 갈 수 없어서

둘이서 헤매었지


잊을 수 있을 만큼

곁에 있었어

아플 만큼

껴안은 후에야


더이상 보이지 않아

생각하지 않아

당신 이외에 생각하는 것 따위

하나도 없으니까


혹시 당신이 지금 여기에 와서

나의 팔을 잡아 준다 하더라도

도착하는 곳은 미래가 아니라는 것

알고 있으니까


한 밤의 편의점도

가끔씩의 영화관 나들이도

기뻐서 어쩔 줄 몰랐어


당신의 모든 것이

추억으로 변해

내 가슴 속에


잊을 수 있을 만큼

곁에 있었어

벚꽃 피는 날에도

잎지는 밤에도


더이상 보이지 않아

생각치 않아

당신 이상으로 중요한 것은

하나도 없으니까


싸웠던 밤에도


続きを読む

投稿者 ws2sp6 | 返信 (0)

API | 利用規約 | プライバシーポリシー | お問い合わせ Copyright (C) 2018 HeartRails Inc. All Rights Reserved.